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11월 경기도 문화의 날, 경기문화재단 문화 소식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1/11/21 [16:50]

[경기문화재단=김주린기자]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강헌)은 11월 경기도 문화의 날을 맞아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경기도 문화의 날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로, 평등한 문화 환경 조성과 도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2019년부터 경기도가 정부의 ‘문화가 있는 날’과 연계하여 제정,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달은 24일에 진행된다.

 

  © 경기인터넷뉴스

 

□ 경기문화재단 및 소속 문화기관 행사 소식

 

경기문화재단 및 소속 문화기관은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조치에 따라, 경기문화재단 및 소속 문화기관의 운영 제한이 해제돼 현장 방문과 사전예약제를 병행하여 운영한다. 경기문화재단 및 소속 문화기관을 방문하기 전 경기문화재단 누리집에서 관람 입장사항 및 사전예약 사항 확인이 필요하다.

 

경기도미술관 <광대하고 느리게 : 권혜원, 박은태, 조은지>는 경기도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중진작가의 작품세계를 집중 조명하고자 기획됐다.

 

경기도미술관의 중진작가 지원에 대한 방향성과 경기문화재단 작가집중조명 초청공모가 결합한 이번 전시는 공모에 선정된 권혜원, 박은태, 조은지 작가의 작품과 새롭게 공개되는 신작을 선보인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미술관 누리집(gmoma.ggc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백남준아트센터 <캠프, 미디어의 약속 이후> 전시는 백남준아트센터 국제예술상 2020년 수상작가인 캠프의 개인전이다. 전시는 극장처럼 조성된 전시실에서 8채널 대형 스크린 설치를 통해 5막의 이야기로 구성된 무빙 파노라마가 펼쳐지고, 이번 전시에서 신작을 제작하여 선보인다.

 

<백남준아트센터 심포지엄 백남준의 선물13 : 비디오 디지털 공유지>는 내년부터 서비스 될 백남준 비디오 디지털이 어떤 의미와 어떤 시사점을 가지고 있는지 함께 알아본다. 심포지엄 발표자로는 일본을 거점으로 활동하고 있는 연구자 마정연과, 백남준아트센터의 아카이브를 담당하고 있는 박상애 등 총 8명의 전문가가 참여한다. 자세한 내용은 백남준아트센터 누리집(njp.ggc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전곡선사박물관에서는 <왜냐하면 우리는 우리를 모르고> 전시가 있다. 전시는 고고학과 현대미술의 접점을 찾아 관람객이 새로운 시각으로 전시를 바라볼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전시에 참여한 작가들에게 의뢰하여 제작된 작품과 현대미술 관점으로 설치된 유물을 볼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전곡선사박물관 누리집(jgpm.ggc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 2021년 학령기 준비 프로그램 <초등학교에 간다면?>은 초등학교 생활을 미리 경험하여 새로 마주하는 환경 변화에 대한 두려움을 해소하고, 자립심을 키워주는 프로그램이다. 내용은 등학교하기, 책가방 싸기, 자기소개 하기, 알림장 쓰기 등으로 구성되어 있고 6, 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어린이박물관 누리집(gcm.ggc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학술세미나 <숲과 생태를 위한 어린이 콘텐츠>는 처음 개최하는 학술세미나로 아동 가족을 위한 전시, 행사 및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다. 국내 유관 기관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전문가와 함께 어린이 콘텐츠 현황과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 할 예정이다. 11월 26일 단 하루 진행되고 실시간 유튜브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어린이박물관 누리집(ngcm.ggc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경기상상캠퍼스에서는 다양한 체험활동이 준비되어 있다. 집에서 다양한 커피를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 <핸드드립과 홈카페 메뉴>와 초벌 도자기에 도자용 물감으로 다양한 기법을 활용하여 접시를 만들어보는 <케이크접시 만들기>, 유리공예 기법 중 하나인 ‘램프워킹’을 활용하여 음료를 젓는 막대(유리 머들러)를 만드는 <램프워킹 유리 머들러> 등이 있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상상캠퍼스 누리집(sscampus.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도내 31개 시·군 행사 소식

 

경기문화예술 온라인 콘텐츠 플랫폼 지지씨(ggc.ggcf.kr)’에서 문화의 날을 검색하면 더 다양한 경기문화재단의 문화 사업과 도내 다양한 문화 소식을 확인할 수 있다. 지지씨에 소개된 주요 소식으로, 안양문화예술재단의 <퓨전 전통예술이야기>가 있다.

 

행사는 전통예술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퓨전 장구와 전통 민요, 북춤으로 진행된다. 전통악기 장구를 기반으로 가요와 접목하여 퍼포먼스를 하는 해오름 예술단이 공연에 참여한다. 1126일 저녁 7시에 평촌아트홀에서 공연되고 관람료는 무료이다. 자세한 내용은 안양문화예술재단 누리집(ayac.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안성맞춤홀에서는 경기도 문화의 날을 맞아 <수험생과 함께하는 블랙토 시네마 댄스>를 진행한다. 공연은 라라랜드, 보헤미안 랩소디, 블랙스완, 매트릭스 등 대중적으로 알려진 영화 음악을 활용하여 발레무대로 재탄생 시키는 내용이다. 무대는 블랙토 무용단이 참여하고 엠넷 댄싱9 출신 발레 무용가 이루다가 주축이 되어 무대를 선보인다.

 

1124일 저녁 730분에 안성맞춤아트홀 소공연장에서 진행되고 2022학년도 수험생을 대상으로 무료로 공연이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안성맞춤홀 누리집(anseong.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소개된 내용 외에 경기도 문화의 날에는 경기도와 31개 시군이 함께한 다양한 문화예술 사업이 진행된다. 화성시문화재단에서는 화성시의 문화거점 3곳에서 특색 있는 문화예술을 만날 수 있는 <문화노마드 : 공연,문화,시각>가 있고, 광주시문화재단 남한산성아트홀에서 노비 신분으로 후궁자리에 올라간 장녹수의 이야기를 담은 공연 <: 장녹수 전>을 진행한다.

 

부천문화재단이 준비한 음악이 라이브로 연주되는 어린이 인형극 <춤추는 꼬마 마녀>는 복사골문화센터에서 만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