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추민규 도의원, 경기도교육청 G-스포츠클럽 담당자와 정담회 가져

김진아 기자 | 입력 : 2021/04/06 [21:56]

[하남=김진아 기자] 경기도의회 추민규 의원(더불어민주당, 하남2)은 2021년도 G-스포츠클럽의 하남시 사업과 관련하여 경기도교육청 학생건강과 장학사와 경기도의회 하남상담소에서 정담회를 가졌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정담회는 하남시 문화체육 담당자와 하남시 체육회 담당자가 함께 했으며, 경기도 교육청 학생건강과 박진성 장학사의 설명으로 이뤄졌다.

 

  © 경기인터넷뉴스

 

또한 경기도 G-스포츠클럽은 전국 최초 경기도교육청, 도의회, 지자체(시·군 체육회) 공공형 스포츠클럽정책으로서 경기도 31개 시·군 중 28개 시·군 106개(102개 클럽, 4개 사업담당자) 사업이 운영 중에 있다.

 

도교육청 박진성 장학사는 “G-스포츠클럽은 학교운동부 운영 관련 폐혜를 예방하고, 사회적·시대적 요구에 부응해 안전한 스포츠 생태 환경을 기반으로 마을(지역)에서 운영 가능한 초·중·고 학교운동부와 연계한 정책으로 경기도 학생선수들의 타시도 전출을 예방하는 등 운동부 해체로 인한 지도자 고용불안을 해결하는 정책으로 하남시 공모 필요성에 공감하면서 여러 사업들이 제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민규 의원은 “G-스포츠클럽과 관련하여 전반기 교육위원 시절, 하남시에서 경기도 정책토론회를 진행하였고,지역 거점형 G-스포츠클럽을 안착하려고 노력하였으나 쉽지 않았다.”고 말하면서, “경기도의 아이들이 마을에서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경기도교육청과 지자체가 협력하여 운영돼야 하겠지만, 경기도 본예산 편성과자치단체의 본예산 편성기간이 달라서 많은 애로점이 문제로 부각되는 등 일관성 있는 경기도 정책을 주문한다.”고 설명했다.

 

경기도형 G-스포츠클럽 사업은 경기도형 운동부와 초등 스포츠클럽으로 나뉘며, 학교체육·생활체육·전문체육의 선순환 시스템과 초·중·고 학교운동부 연계 활동 지원 및 마을 기반 전문학생선수 발굴·육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초등학생 참여의 스포츠교실과 스포츠 참여 지원 프로그램으로 운영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하남시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