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UN해비타트 한국위원회 도시재생뉴딜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1/02/05 [10:56]

[포천=송영한 기자]포천시는 지난 4일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성공적인 사업수행을 위해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사무총장 권재홍)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이번 협약을 통해 ▲포천시 영북면 친환경 테마 빌리지 조성에 대한 교육 및 인적 네트워크 교류 ▲포천시 창업사관학교 및 에너지 관련사업, 창업지원 사업과 관련한 교육 및 인적교류 ▲도시재생 청년서포터즈 및 글로벌 청년 컨퍼런스, 마을축제 운영의 지원 및 위원회의 글로벌 청년 네트워크의 인적교류 협력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영북면이 관광·경제의 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라면서 “국비를 포함한 지원사업비 투입이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역할을 수행하길 기대하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UN해비타트 한국위원회과 긴밀하게 협업하겠다.”고 전했다. 

 

권재홍 사무총장은 “유엔해비타트는 지속가능한 도시 및 공동체 발전과 글로벌 네트워크에 강점과 전문성을 지녔다.”며 “청년들을 위한 글로벌 진출 기회 창출 등 다채로운 가치를 제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유엔해비타트는 전 세계 도시와 청년 정책을 관장하는 UN 산하의 정식 국제기구로서, ‘더 나은 도시의 미래’를 향한 비전과 ‘모두를 위한 도시’실현을 추구하며 UN 193개국 네트워크 기반 100여개 국가에서 협력사업을 진행 중에 있다.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유엔해비타트로부터 승인받은 최초의 국가단위 위원회로, 지난 2019년 9월 수립되었다. 선진국형 도시발전 및 청년 정주 모델 수립을 통해 UN 193개 가입국에 확산하는 역할을 수행하며, UN이 지정한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을 위해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