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 남한산성~천진암 역사문화관광벨트 조성관련 정담회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1/01/28 [21:33]

[경기도의회=김주린기자]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에서 안기권(더민주, 광주1)의원은 26일 '남한산성 ~천진암 역사문화관광벨트' 조성과 관련해 광주시청 관광정책팀 관계자들과 사전 점검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광주시가 보유한 역사·문화자원을 연계한 총 7개 코스(121.15Km)로, 유네스코에 등재된 남한산성을 위시하여 천진암 성지, 조선백자 도요지와 위안부 역사관 등 수많은 역사, 예술, 유적지를 품은향후 경쟁력 있는 문화관광자원으로서의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 경기인터넷뉴스

 

지난해 기본설계를 통해 코스별 최종 노선을 확정 지은 광주시는이 자리에서 현재 진행사항과 공사규모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함께 경기도의 협력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안기권 도의원은 “원활한 사업진행을 위해 경기도의 협력및 지원에 힘쓰겠다”며, “명실상부한 문화관광자원 조성을 위해 기획 및 초기단계에서부터 코스별 지역특산물, 학습 체험장 그리고 특화된 먹거리를 개발하여 관광객 유치를 위한 사전 홍보에도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