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상호 경기도의원, 경기문화재단 ‘2021년 지역문화교육본부 연천군 특화 사업 현황’ 업무보고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1/01/22 [23:46]

[경기도의회=김주린기자] 경기도의회 유상호 의원(더민주·연천)은 21일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에서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로부터 ‘2021년 지역문화교육본부 연천군 특화 사업 현황’에 대해 보고받는 자리를 가졌다.

 

경기문화재단 황순주 팀장은 ‘폐벽돌공장을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스토리와 공간을 활용한 DMZ 문화예술 삼매경 사업 추진과 DMZ 에코뮤지엄 조성사업으로 신망리 마을박물관 운영, 연천 문화자원인 재인폭포 창작공연 작품 개발 및 관광브랜드화’ 등 주요사업 현황을 보고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유상호 의원은 “관광자원이 풍부한 연천군이지만 많은 자원을 활용하지 못하는 아쉬움과 관광객 마음을 어떻게 사로잡을지 고민 또한 크다”고 밝히며, “연천군을 찾는 관광객들이 마음에 스토리를 담아 갈수 있도록 예술과 문화자원을 개발하는데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경기문화재단 송창진 본부장은 “지속적인 북부문화자원 연구와 함께 다양한 지역사업을 발굴, 문화콘텐츠와 연결되도록 다각적인 노력으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답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