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으로 의뢰된 343가구 조사 나서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1/01/08 [12:00]

[동두천=송영한 기자]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사회보장정보시스템으로 의뢰된 343가구의 위기상황 여부를 파악하기 위한 조사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보건복지부에서 제공한 위기정보와 관련 법령에 근거해, 오는 3월 5일까지의 완료 처리를 목표로 진행되며, 동두천시 복지정책과와 8개 동 행정복지센터가 협력하여, 시민들의 어려움을 직접 살핀다.

 

 특히, 2021년 제1차 조사는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과 병행하여 추진됨에 따라 어느 때보다 효과가 높게 나타날 것으로 예상되며, 위기가구의 생활 안정에 필요한 맞춤서비스를 찾아 제공할 계획이다.

 

 동두천시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여파와 동절기라는 계절적 특성까지 더해져 도움이 절실하지만, 그 동안 서비스를 지원받지 못한 취약계층 보호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동두천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